노르웨이 국영 종합에너지 에퀴노르, 울산작은도서관협회에 책소독기와 책 기부

사진 설명 : 에퀴노르 코리아(대표이사 자크 에티엔 미쉘)가 울산세린도서관에서 기부협약식을 열고 울산작은도서관협회에 책소독기와 도서를 기부했다.

  • “울산 지역사회 소통의 모세혈관 넘어 지역문화공동체 중심지로 성장 바라”

(2022년 10월 20일) 노르웨이 국영 종합에너지 기업 에퀴노르(www.Equinor.com)의 한국 법인인 에퀴노르 코리아(대표 자크 에티엔 미쉘)가 울산 지역의 170개 사립작은도서관을 대표하는 울산작은도서관협회(회장 김숙진 울산세린작은도서관 사서)에 책소독기와 도서를 기부했다.

울산작은도서관협회는 울산시 전역에서 운영되고 있는 170개의 사립작은도서관들의 단체이다. 울산시 시민들이 자원봉사자로 나서 지역 공동체 문화를 만들어가는 모세혈관의 역할을 하고 있다.

에퀴노르는 엔데믹의 일상에서 어린이, 청소년을 비롯한 울산 시민들이 생활 속의 지역 공동체 문화 공간인 작은도서관에서 안심하고 책을 읽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책소독기와 책을 기부하기로 했다.

울산작은도서관협회의 김숙진 회장은 “울산의 이웃인 에퀴노르 코리아가 기부한 책소독기로 울산의 어린이 청소년과 시민들이 안전하게 작은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더 많은 울산시민들이 만나고 이용할 수 있는 지역문화공간이 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퀴노르 코리아의 자크 에티엔 미쉘 대표이사는 “이번 에퀴노르의 울산작은도서관협회에 대한 기부는 에퀴노르가 중점을 두고 있는 아동청소년 인재지원 프로그램인 ‘히어로즈 오브 투모로우(Heroes of Tomorrow)’ 활동의 취지와도 그 뜻을 같이 하고 있다”라며, “책을 통해 울산 시민들의 마음에 닿을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에퀴노르의 히어로즈 오브 투모로우 프로그램은 과학, 기술, 공학, 수학(STEM)과 문화예술 분야 등에서 아이들의 미래 인재로 커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에퀴노르 코리아의 박도현 전무는 “울산은 도서관의 아버지로 불리며 마을문고 운동에 평생을 바친 엄대섭 선생의 고향으로 알고 있다”라며, “울산시의 지역공동체가 소통하는데 모세혈관의 역할을 해온 작은도서관이 울산시 지역사회의 중심지로 성장하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에퀴노르는 지난 해 말부터 울산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울산 지역의 문화예술, 스포츠 분야의 아동 청소년 인재들을 위한 장학금을 기탁하기 시작해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전기신문, 한국 해상풍력 개발 역량과 진정성 갖춘 진성사업자로 에퀴노르 평가

사진 설명 : 에퀴노르가 개발중인 울산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 조감도. / 제공=에퀴노르 본 내용은 전기신문의 관점으로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년 4분기 실적 및 연례 보고서 발표

2023년 에너지 안보에 기여하며 생산량 2.1% 확대 견조한 현금흐름 달성, 재생에너지 포함한 에너지 공급 다변화, 탄소배출 저감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 세무 보고서

2022년 에퀴노르의 총 세무 기여액은 492억 달러에 달하였으며,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의 고안하고 불안정한 에너지 시장 연도였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