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퀴노르 코리아, 울산 울주군·동구·북구 아동청소년 지원 기부

사진설명: 에퀴노르 코리아 임직원들이 지난 20일 울산광역시의회 시민홀에서 열린 초록우산어린이 재단 울산본부 주최의 '산타원정대 2022, 산타는 바로 너' 행사에 참가해 울산 지역 아동을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꾸러미를 준비하고 있다.

노르웨이 국영 에너지 기업 에퀴노르의 한국 법인 에퀴노르 코리아(Equinor Korea)가 울산 지역 소외계층의 아이들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2020년부터 에퀴노르는 울산 지역 청소년이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초록우산 ‘아이리더’ 인재양성사업에서 선발된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꾸준히 지원했다. 이에 더해 올해는 산타원정대 캠페인에 참여해 울산 울주군, 동구 및 북구의 저소득층 가정 및 보호아동을 위한 기부금도 함께 전달했다.

에퀴노르 코리아의 자크 에티엔 미쉘(Jacques-Etienne Michel) 대표이사는 “모든 사람을 위한 기회의 균등이라는 에퀴노르의 가치를 울산에서 지역 시민들과 함께 나눌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아이들이 꿈을 키우고 만들어갈 수 있도록 에퀴노르가 함께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20일 에퀴노르 임직원들은 울산광역시의회 시민홀에서 진행한 산타원정대 선포식에 참여해 울산 지역 보호 아동에게 전달할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도 함께 만들기도 했다.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프로젝트를 맡고 있는 박도현 전무는 “아이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는데 작은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아이들이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해 미래의 인재가 되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에퀴노르는 과학·기술·공학·수학(STEM), 문화예술, 스포츠 분야에서 꿈을 키워가고 있는 아이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히어로즈 오브 투모로우(Heroes of Tomorrow)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같은 취지로 국내에서는 울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아동 청소년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전기신문, 한국 해상풍력 개발 역량과 진정성 갖춘 진성사업자로 에퀴노르 평가

사진 설명 : 에퀴노르가 개발중인 울산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 조감도. / 제공=에퀴노르 본 내용은 전기신문의 관점으로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년 4분기 실적 및 연례 보고서 발표

2023년 에너지 안보에 기여하며 생산량 2.1% 확대 견조한 현금흐름 달성, 재생에너지 포함한 에너지 공급 다변화, 탄소배출 저감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 세무 보고서

2022년 에퀴노르의 총 세무 기여액은 492억 달러에 달하였으며,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의 고안하고 불안정한 에너지 시장 연도였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