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퀴노르, 세계 최대 부유식 해상풍력 단지 ‘하이윈드 탐펜’ 완공 가동

동영상 재생

사진 설명: 왼쪽 부터 크제틸 호브 에퀴노르 노르웨이 대륙붕 담당 부사장, 호콘 노르웨이 왕세자, 요나스 가르 스퇴레 노르웨이 총리, 시리 에스페달 킨뎀 에퀴노르 노르웨이 재생에너지부문 부사장

  • 북해 석유가스전 해상플랫폼에 연간 전력 수요의 35% 해당하는 재생에너지 공급
  • 총 개발비 중 60%가 현지 공급망 기업 혜택,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노르웨이 국영 종합 에너지 기업 에퀴노르가 부유식 해상 풍력 하이윈드 탐펜(Hywind Tampen)을 본격적으로 가동했다고 23일(현지 시간) 발표했다. 하이윈드 탐펜은 발전설비 용량이 88메가와트(MW)로 이번 가동식을 시작으로 세계 최대 규모의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단지에 올랐다. 하이윈드 탐펜이 본격 가동을 시작함에 따라 북해에 위치한 굴팍스(Gullfaks)와 스노레(Snorre) 석유가스전은 세계 최초로 해상풍력으로 생산된 재생에너지로 운영된다. 하이윈드 탐펜은 해당 석유가스전 해상 플랫폼의 연간 전력 수요의 약 35%를 충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비욘 인게 브라텐 에퀴노르 코리아 대표는 “오늘 에퀴노르는 해상풍력 산업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며 “하이윈드 탐펜은 부유식 해상풍력에서 규모의 경제를 실현한 모범 사례다. 이 대규모 프로젝트를 성공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에서도 해상풍력이 중요한 에너지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며, 해상풍력을 한국에 도입하는 데 에퀴노르가 좋은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믿는다.”라고 말했다.

크제틸 호브 에퀴노르 노르웨이 대륙붕 담당 부사장은 “하이윈드 탐펜은 북해의 주요 석유 및 가스 생산업체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중 연간 20만 톤을 감축할 것으로 예상한다. 이 프로젝트는 굴팍스-스노레 파트너십과 에노바(노르웨이 기후환경부의 친환경 지원 기관)가 추진중인 선구적인 프로젝트에 대한 대담한 투자의 성과이다. 하이윈드 탐펜의 개발을 통해 에퀴노르와 공급망 업계는 노르웨이와 전 세계에서 해상 풍력 발전을 위해 협력하고 향후 해상풍력 규모를 확장할 때 필요한 귀중한 경험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에노바(Enova)와 노르웨이 기업 부문의 녹스(NOx) 펀드는 해상풍력 발전 및 배기가스 저감 기술 개발 촉진을 위해 각각 23억 크로네(한화 2,900억 상당)와 5억 6,600만 크로네(한화 714억 상당)를 지원했다.

현재 하이윈드 탐펜 프로젝트의 투자금액은 약 74억 크로네(한화 9,300억 상당)로 추산된다. 이 프로젝트는 세계 최초 상용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단지인 하이윈드 스코틀랜드 (Hywind Scotland)와 비교했을 때 상당한 규모의 건설 비용을 절감했다. 2016/2017년 이후 가격 변동에 따라 조정된 하이윈드 탐펜의 투자 비용은 발전설비 MW당 약 35% 낮다.

무엇보다 5년 간의 개발 기간 동안 투입된 총 계약 금액 중 60%가 개발에 참여한 노르웨이 공급망 기업들의 수주 금액이다. 이는 녹색 일자리, 지역 파급효과 및 향후 신흥 산업군에서 부유식 해상 풍력 프로젝트를 위한 기술 개발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참고: 하이윈드 탐펜 추가 정보Hywind Tampen – Equinor

  • 협력사: 에퀴노르와 함께 프로젝트에 참여한 기업은 노르웨이 국영 석유기업인 페토로(Petoro), 오스트리아의 에너지 기업인 OMV, 노르웨이의 바르 에너지(Vår Energi), 독일의 석유 및 천연가스 기업인 윈터샬 데아(Wintershall Dea), 일본의 국제석유개발제석(INPEX Idemitsu) 등이다.
  • 하이윈드 탐펜이 위치한 지역 수심은 260~300미터
  • 2022년 3분기 첫 전력 생산 시작, 2023년 8월 완전 가동 시작
  • 풍력터빈은 계류선을 갖춘 부유식 콘크리트 부유체 구조물에 설치
  • 해상풍력 및 배출량 감소 기술 개발 지원을 위해 에노바 및 비즈니스 부문 NOx펀드가 각각 23억 크로네, 5억6600만 크로네 지원
  • 노르웨이 정부는 2040년까지 30GW에 해당하는 해상 풍력 발전 면적을 확보하겠다는 야심찬 목표를 세웠습니다. 하이윈드 탐펜은 노르웨이 최초의 해상 풍력 발전 단지로, 노르웨이 대륙붕에서 재생 가능한 전력 생산의 가능성을 입증하고 있습니다.

전기신문, 한국 해상풍력 개발 역량과 진정성 갖춘 진성사업자로 에퀴노르 평가

사진 설명 : 에퀴노르가 개발중인 울산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 조감도. / 제공=에퀴노르 본 내용은 전기신문의 관점으로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년 4분기 실적 및 연례 보고서 발표

2023년 에너지 안보에 기여하며 생산량 2.1% 확대 견조한 현금흐름 달성, 재생에너지 포함한 에너지 공급 다변화, 탄소배출 저감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 세무 보고서

2022년 에퀴노르의 총 세무 기여액은 492억 달러에 달하였으며,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의 고안하고 불안정한 에너지 시장 연도였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