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해상풍력 발전단지 영국 ‘도거뱅크’ 첫 전력 생산

  • 영국 국가 전력 계통에 전력 공급, 가정과 산업체에 재생에너지 공급 시작
  • 에퀴노르, 2026년 완공후 운영 맡아 연간 600만 가구에 재생에너지 공급
  • 세계 최대 풍력 터빈 첫 설치 등 세계 첫 기술 대거 적용

노르웨이 국영 종합 에너지 기업 에퀴노르가 영국 북해에 위치한 도거 뱅크(Dogger Bank) 해상풍력 발전 단지에서 첫 전력을 생산했다고 현지 시간 10일 밝혔다. 도거 뱅크 해상풍력 단지에서 생산한 전기 영국의 국가 전력 계통에 연결되어 영국의 가정과 기업에 공급되기 시작했다. 도거 뱅크는 발전설비 용량이 3.6GW에 이르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풍력 발전 단지이다. 세 구역으로 나뉘어 개발되고 있으며 2026년 완공을 목표로 한다. 완공 시 연간 600만 영국 가정에 재생에너지를 공급할 수 있다.

도거 뱅크 해상풍력 발전단지에는 미래 해상풍력 프로젝트 개발 속도를 가속화할 세계 최초의 기술들이 대거 적용됐다. 먼저, 13메가와트(MW)와 14MW급 풍력 터빈인 GE 할라이드 엑스(GE Haliade-X) 풍력 터빈이 설치됐다. 107미터에 이르는 블레이드가 한 바퀴 돌면 영국 가구 당 평균 전력사용량의 이틀치를 생산할 수 있다. 또한 세계 최초의 무인 해상 초고압직류송전(HVDC) 변전소가 설치됐다. 이는 영국 풍력발전단지 최초로 초고압직류 송전기술이 적용된 사례이기도 하다. 풍력터빈 설치 작업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풍력 승강식 설치선인 볼테르가 사용되기도 했다. 볼테르호는 인양 용량이 3,200톤에 달하는 초저공해 선박이다.

비욘인게브라텐에퀴노르 코리아 대표는 “대규모 해상풍력 프로젝트인 도거 뱅크는 탄소중립 시대에 해상 풍력 발전의 높은 잠재력을 실증한 사례다. 또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한다”라며, “에퀴노르는도거 뱅크에서 축적한 경험을 한국에 적용하여 지역사회 및 협력사들과 함께 대규모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성공적으로 조성해 한국의 탄소중립 목표 달성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퀴노르는 현재 한국에서 울산과 제주 추자도 인근 해역에서 해상풍력 발전 단지를 개발 중이다. 울산 앞바다에서는 750MW 규모의 반딧불이 프로젝트를, 추자도 인근에서는 각 1.5GW 규모의 후풍과 추진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있다.

앤더스오페달에퀴노르 회장 겸 최고경영자는 “세계 최대 해상풍력 발전단지인 도거 뱅크가 성공적으로 첫 전력을 생산할 수 있었던 데는 정부와 지역사회, 프로젝트 파트너, 공급망 기업 모두의 협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라고 말했다. 또한, “도거 뱅크는 혁신 기술, 일자리 창출, 경제 성장과 안정적인 대규모 전력 공급을 통한 에너지 안보 확보라는 해상풍력 산업의 모범을 보여준 사례”라며, “북해 중심부에 풍력산업 허브를 조성해 영국이 해상풍력 자원을 확보하고 탄소중립을 실현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퀴노르는도거 뱅크의 책임 운영사로서 35년 동안 운영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운영, 유지보수, 최적화 작업을 수행한다. 이를 위해 최근 잉글랜드 북동부에 지역에 위치한 타인(Tyne)항 인근에 운영관리(O&M) 기지를 세웠다. 이 운영관리 기지에는 에퀴노르와 GE 베르노바(Vernova), 노스 스타(North Star)에서 신규로 채용하는 400명에 이르는 해상풍력 전문인력들이 근무할 예정이다. 한편 도거 뱅크 프로젝트는 에퀴노르, SSE Renewables 및Vårgrønn(Eni Plenitude와HitecVision의 합작 투자 회사)으로 구성된 합작 투자 회사에 의해 개발 및 구축되고 있다. SSE Renewables는 개발 및 건설 단계의 주요 운영사이며, 에퀴노르는 약 35년의 예상 운영 기간 동안 해상풍력 발전소의 운영사가 될 예정이다.

도거 뱅크에 설치된 풍력타워의 높이는 260미터로 런던아이(135m)의 약 2배 높이로 뉴욕 록펠러 센터(259m)의 높이에 이른다. 2026년 완공시까지 순차적으로 모두 277개의 풍력 터빈이 설치될 예정이다. 2026년 완공되면 현재 운영중인 최대 해상풍력 발전단지의 2.5배가 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풍력 발전단지가 된다. 잉글랜드 북동부에 위치한 요크셔 해안에서 약 130km 떨어진 해역에 위치해 있다.

전기신문, 한국 해상풍력 개발 역량과 진정성 갖춘 진성사업자로 에퀴노르 평가

사진 설명 : 에퀴노르가 개발중인 울산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 조감도. / 제공=에퀴노르 본 내용은 전기신문의 관점으로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년 4분기 실적 및 연례 보고서 발표

2023년 에너지 안보에 기여하며 생산량 2.1% 확대 견조한 현금흐름 달성, 재생에너지 포함한 에너지 공급 다변화, 탄소배출 저감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 세무 보고서

2022년 에퀴노르의 총 세무 기여액은 492억 달러에 달하였으며,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의 고안하고 불안정한 에너지 시장 연도였다.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