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퀴노르, KAIST와 에너지전환 비전 달성을 위한 산학협력 MoU 체결

노르웨이 국영 종합 에너지 기업 에퀴노르가 6일 한국과학기술원(KAIST) 기계항공공학부와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혁신과 에너지 전환 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KAIST 대전 본원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에퀴노르의EPCD (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 Digital- 공학,구매,건설 및 디지털)그룹의 아태지역 해상풍력 프로젝트 총괄 전무,라즈니스샤르마(Rajnish Sharma)와 KAIST의기계항공공학부김정 학부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 협약에 따라 우선 해상풍력 분야를 중심으로 한 인재 양성, 전문 지식과 경험 공유, 기술력 향상, 현지 공급망 기회 발굴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또한 이후 협력 분야를 수소 등을 포함한 저탄소 솔루션과 보다 넓은 재생에너지 분야로 확대하면서 지속 가능한 미래를 실현하기 위한 포괄적 협력으로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협약식을 마친 에퀴노르는KAIST와 함께 △에퀴노르의 해상풍력 전문가가 참여하는 해상풍력 관련 강의 지원 △공동 연구 과제 지원 △정부 등이 지원하는 연구 프로젝트 공동 참여 △KAIST 유망 스타트업 지원 등을 위한 실무 준비 작업에 들어간다.

에퀴노르 코리아의 비욘인게브라텐(Bjørn Inge Braathen) 대표이사는 “세계적 수준의 파트너와의 협력 관계는 지속 가능한 에너지의 미래를 만드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다”라며, “에퀴노르는 과학기술 혁신으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온 KAIST와 함께 선도적으로 에너지 전환을 이끌어 가길 원한다”라고 말했다.

에퀴노르는한국내의학술기관들과의협력을매우중요하게생각하고있다. 이에따라, 기존에구축된학술적협력관계를더욱공고히하며, 협력범위를넓혀나가고자한다. 각대학의독특한장점을활용할수있는프로그램을개발하여, 산업과학문이상호발전할수있는지속가능한산학협력체제를만들어나갈것이다.

에퀴노르의EPCD (공학,구매,건설 및 디지털)그룹의 아태지역 해상풍력 프로젝트 총괄 전무, 라즈니스샤르마(Rajnish Sharma)는 “전 세계 재생에너지 산업은 혁신 기술에 대한 요구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라며, “에너지 업계와 과학기술계에서 혁신을 이끌어온 에퀴노르와KAIST의 이번 협력은 재생에너지 분야의 높은 잠재적 가치를 실질적 가치로 현실화하는 의미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기신문, 한국 해상풍력 개발 역량과 진정성 갖춘 진성사업자로 에퀴노르 평가

사진 설명 : 에퀴노르가 개발중인 울산 반딧불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 조감도. / 제공=에퀴노르 본 내용은 전기신문의 관점으로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년 4분기 실적 및 연례 보고서 발표

2023년 에너지 안보에 기여하며 생산량 2.1% 확대 견조한 현금흐름 달성, 재생에너지 포함한 에너지 공급 다변화, 탄소배출 저감 ...
Read More →

에퀴노르 2023 세무 보고서

2022년 에퀴노르의 총 세무 기여액은 492억 달러에 달하였으며,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의 고안하고 불안정한 에너지 시장 연도였다. ...
Read More →